회원 로그인
정보기억 정보기억에 체크할 경우 다음접속시 아이디와 패스워드를 입력하지 않으셔도 됩니다.
그러나, 개인PC가 아닐 경우 타인이 로그인할 수 있습니다.
PC를 여러사람이 사용하는 공공장소에서는 체크하지 마세요.
소셜네트워크 서비스를 통해서 로그인하시면 별도의 로그인 절차없이 회원서비스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오늘방문 : 607

프란치스코 교황, 아라비아반도에서 첫 미사

실베들 | 2019.02.06 15:53 | 조회 609


프란치스코 교황, 아라비아반도에서 첫 미사

                                         |

프란치스코 교황이 5일(현지시간) 오전 아랍에미리트(UAE) 아부다비에서 미사를 집전했다.
가톨릭 수장인 교황이 이슬람 발상지인 아라비아반도에서 미사를 집전한 것은 처음이다.
UAE가 다른 이슬람권 국가와 비교하면 종교의 다양성을 인정하는 편이지만, 무슬림을 대상으로 한 선교, 개종 활동은 엄격히 금지하는 무슬림 국가에서 열린 이날 가톨릭 미사는 더욱 의미가 깊었다.
미사가 열린 아부다비 자예드 스포츠시티 스타디움에는 4만여 관중이 관람석과 운동장에 신자가 가득 찼다
중앙일보

프란치스코 교황이 5일 아랍 에미리트 아부 다비의 셰이크 자이드 스포츠 시티 스타디움에서 가톨릭 신자 17만명이 운집한 가운데 미사를 집전하고 있다. [AP=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입장하지 못한 신자는 주변 보조경기장에 마련된 대형 스크린을 통해 미사에 참석했다.
총 17만명이 참석한 이날 미사에는 100여개 국적의 신자가 모였으며 무슬림도 약 4천명가량 참석한 것으로 알려졌다.
신자들은 교황이 오픈카를 타고 등장하자 환호성을 지르고 교황청 깃발을 흔들며 환영했다.
미사에 참석한 일부 베네수엘라 신자는 자국기를 흔들며 교황을 맞이했다.
프란치스코 교황은 미사에서 이(異)종교간 화해와 전 인류의 박애를 강조했다.
중앙일보

프란치스코 교황이 미사에 참석한 가톨릭 신자들에게 손을 흔들고 있다.[ EPA=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중앙일보

한 여성 신자가 자이드 스포츠 시티 스타디움에서 프란치스코 교황의 도착을 기다리고 있다. [AP=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중앙일보

아랍 전통 옷을 입은 여성들이 미사에 참석하고 있다. [ AFP=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중앙일보

미사를 집전하기 위해 스타디움에 도착한 프란치스코 교황이 한 어린이의 편지를 받고 있다. [AP=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중앙일보

미사에 참석한 베네수엘라 신자들이 자국기를 흔들며 교황을 맞이하고 있다. [AP=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중앙일보

한복을 입은 가톨릭 신자가 연단에 오르고 있다. [EPA=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교황은 '산상수훈'으로 불리는 복음서의 팔복을 중심으로 설교하면서 온유한 자와 화평케 하는 자를 부각해 갈등과 불화, 무력이 아닌 다른 이를 사랑하고 평화를 추구하면서 살아야 한다고 당부했다.
교황은 "예수께서 사는 방법을 말씀하실 때 우리가 거대한 일을 이루거나 다른 이의 주의를 끌기 위해 별난 행동을 하라고 하지 않으셨다"며 "단지 자신의 삶이라는 작품 하나를 만들라고 하셨고 이것은 누구나 할 수 있다"고 설교했다.
설교가 끝난 뒤 한국, 인도 등 6개 국가의 신자가 대표로 나와 각국 언어로 교황과 주교들을 위해 짧게 기도했다.
한편 프란치스코 교황은 4일(현지시간) 오후 UAE 아부다비에 도착해 UAE 군주와 고위 정치인, 귀족, 이슬람과 유대교 등 종교 지도자들을 만난 자리에서 예멘의 내전에 깊숙이 개입한 UAE에서 '반전'이라는 메시지를 전달하며 "미래를 함께 만들든지, 미래가 없이 살든지 양자택일해야 한다"고 밝혔다.
중앙일보

프란치스코 교황이 4 일 아랍 에미리트 연합 아부 다비 (UAE)대통령 궁에서 열린 환영식에 참석하고 있다. [EPA=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중앙일보

프란치스코 교황이 4일 아랍 에미리트 연합국 대통령 궁에서 열린 환영 의식에 참석하고 있다. [REUTERS=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교황은 이어 "세계의 종교를 대표하는 우리는 인류 박애의 정신을 통해 '전쟁'이라는 단어조차도 조금이라도 허용해선 안 된다"며 "종교가 가식을 버리고 용기와 담대함으로 인류라는 가족이 조화와 희망, 평화로 가는 탄탄한 길을 고양할 수 있도록 더 활발히 힘써야 할 때가 왔다"고 주문했다.
교황은 이날 이슬람 수니파 신학의 총본산인 이집트 알아즈하르 사원의 대이맘 셰이크 아흐메드 엘타예브와 '종교적 극단주의를 반대하는 인류 박애'를 담은 공동 성명에 서명했다.
이로써 올해를 '관용의 해'로 선포한 UAE는 프란치스코 교황을 초청하고 가톨릭 미사를 유치함으로써 다른 아랍국가와 달리 종교적으로 포용하는 의미를 더했다. 통)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97개(1/5페이지)
나눔게시판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97 [지금진행시] 6개월과 100만원 아껴서 지금 취득하세요 사회복지사 2급 자격증유선팀장 51 2019.11.05 18:11
96 양산 통도사 법사스님 감동 이야기 사진 실베들 100 2019.10.30 17:23
95 1366에서 희망을 상담하세요 ~^^* isim111 92 2019.10.30 15:17
94 야당맑은연못 성당 성가대와 함께하실 지휘자 모집합니다. 보보심 233 2019.10.15 16:13
93 콜베신부는 왜 남을 위해 자신의 목숨을 내 놓았을까? 사진 실베들 249 2019.10.14 10:29
92 폴란드 고난의 상징" 검은 성모--- 세상 치유하는 어머니 되다 사진 실베들 394 2019.10.02 20:10
91 으뜸이 진리 사랑님 40 2019.09.29 19:37
90 너는 또 다른 나 사랑님 394 2019.09.28 21:40
89 1366에서 희망을 상담하세요 ~^^* isim111 402 2019.09.27 02:18
88 행복한 삶 사랑님 37 2019.09.21 16:23
87 독도 조선영토로 표기한 김대건 신부 제작 "조선전도" 사진 실베들 408 2019.09.19 15:49
86 1366 경기북부센터를 알려드립니다~*^^* isim111 475 2019.08.31 02:06
85 ▶ 2020년도 사회복지사 2급 취득법 개정 예정 ◀ 사진 첨부파일 교육원나기철 506 2019.08.14 17:33
84 2020년 심화확정 주부 및 명퇴자 취득률 1위 사회복지사2급 장학혜택과 자격증유선팀장 662 2019.07.25 18:57
83 1366 경기북부센터를 알려드립니다~*^^* 사진 첨부파일 isim111 748 2019.07.18 15:40
82 [도무지] 에 담긴 가슴 아픈 사연 사진 실베들 849 2019.05.21 18:02
81 예수 사형 때 올랐던 '성 계간', 300년만에 덮개 벗었다 사진 실베들 689 2019.04.29 09:22
80 故 이병철 회장의 임종 전 마지막 질문 24가지/ 정의채 신부가 답하다. 사진 실베들 1067 2019.03.25 17:41
79 ** 현명한 어부*** 사진 실베들 640 2019.02.06 16:26
>> 프란치스코 교황, 아라비아반도에서 첫 미사 사진 실베들 610 2019.02.06 15:53